Stratasys 3D 프린터는 개발 도상국에게 한 줄기 희망을 제공합니다.

개발 도상국에서 재생 에너지원으로 전기를 만들어내는 것은 심각한 국제 문제에 대한 하나의 해결책이 될 수 있습니다. 3D 프린팅 기술을 사용하는 많은 기업은 혁신적인 개념과 설계를 바탕으로 제품을 만들고 테스트함으로써 수백만 명의 삶을 바꿔 나가고 있습니다.

 

peppermint energy, portable solar generator, fortus 3D production system

Stratasys Fortus 3D 제작 시스템에서 내구성이 좋은 ABS 플라스틱 소재로 제작한 휴대용 태양열 발전기

FORTY2를 개발하게 된 계기는 ‘어떻게 하면 사막과 같은 열악한 환경을 포함한 전 세계 어디에서든 사용 가능한 제품을 만들 수 있을까’하는 고민에서 시작했습니다.  Peppermint의 회장인 Chris Maxwell은 “우리는 항상 ‘어떻게 하면 누구나 어디서든 에너지를 얻을 수 있을까?’라는 고민을 하고 있습니다.”  이 고민 해결을 위해 저희가 가진 예산(시간 및 비용) 내에서 실제 테스트용 시제품을 만들기로 했습니다.

조금의 망설임도 없이 Peppermint Energy 팀은 FORTY2를 개발하기 위해Stratasys의 FDM 3D 프린팅 기술을 선택했습니다. Stratasys의 프린팅 기술 덕택에 Peppermint 팀은 디자인을 검증할 수 있는 복잡한 시제품을 제작할 수 있었을 뿐만 아니라 현재 시중에서 사용하는 내구성이 좋은 ABS 플라스틱 재료로 만든 제품을 테스트할 수도 있었습니다.

3D printed solar generator, peppermint energy, FORTY2

FORTY2는 아이티를 포함해 전 세계의 개발 도상국에게 안정적인 전기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 밖에 3피트의 폭과 약 60파운드 무게가 되는 FORTY2의 모든 부품을 수용하려면 매우 튼튼한 하우징이 필요했습니다. 최초로 제작한 실물 크기의 시제품은 Fortus 3D 제작 시스템으로 제작했습니다. 이 시제품은 매우 사실적으로 제작되었기 때문에 Peppermint 팀이 정확한 설계상의 문제를 확인하고 수정할 수 있었으며 이에 더 나은 제품을 생산할 수 있었습니다. 예를 들면, Peppermint 팀은 최초로 제작한 시제품이 손으로 들고 다니기 어렵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 FORTY2의 크기를 줄이면서도 태양전지판에서 충분한 전기를 생성할 수 있도록 설계를 변경했습니다. 3D로 시제품을 만들었을 때 하우징 바깥쪽에 불필요한 전기 스위치가 있다는 것을 발견하였으며, 전원을 좀 더 손쉽게 켜고 끌 수 있도록 변경하였습니다. 현재 FORTY2를 열면 전원이 자동으로 켜집니다.

Stratasys 3D 프린터를 사용해 시제품을 제작하여 디자인을 평가하고 검증한 결과, 회사는 기존의 금형을 기반으로 한 시제품 제작 방식 대비 제작 비용을 최대 250,000달러까지 절약했을 뿐만 아니라 시간도 절약할 수 있었습니다.

Peppermint Energy는 발전 가능성이 큰 신생 기업으로서 독창적인 아이디어와 친환경적인 생산 방식 기반으로 성장하고 일자리를 창출함으로써 삶을 윤택하게 만들고 있습니다. 피해가 막심했던 2010년 아이티 지진과 같이 긴급상황이 발생한 지역에 전력을 공급하기 위한 목적으로 FORTY2를 개발했습니다. 영상에서 볼 수 있듯이 FORTY2는 긴급 복구 현장에 사용되고 있습니다. Peppermint의 영상을 감상하면서 독창적인 아이디어가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 어떻게 사용되는지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Orphanage workers in Uganda attach bicycle generator developed from a Stratasys  3D printed prototype

우간다에 있는 고아원 직원들이 Stratasys의 3D프린터로 제작한자전거 발전기를 부착하고 있는 장면

3D로 제작한 페달 동력기!

앨라배마에 본사를 둔 Designs for Hope는 자전거에서 페달을 돌릴 때 발생하는 회전 에너지를 전기 에너지로 전환하여 저장할 수 있는 저렴하고 내구성이 높은 장치를 개발했습니다. 현재 자전거는 개발 도상국에서 가장 간단하고 빠르게 이용할 수 있는 교통 수단입니다.  자전거에 장착된 발전기를 통해 전기를 생성하고 배터리에 저장하는 이 기술은 매우 인상적입니다.

개발팀은 Stratasys의 Dimension 3D 프린터로 시제품을 제작하기 시작했습니다. 수차례 설계를 반복하고 시제품을 테스트한 끝에 개발팀은 장치를 최종적으로 완성했으며 이후 실제 장치를 사용할 수 있는 네트워크를 구축하였습니다. 우간다의 한 고아원에서 근무하는 직원은 이 장치가 장착된 자전거로 매일 7 ~ 10km의 거리를 출퇴근하고 있습니다.

더욱 자세한 내용

Peppermint Energy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전체 활용 사례를 읽어보시거나 Peppermint’s CEO인 Brian Gramm과 Chris Maxwell이 주최한 온디맨드 웨비나 “제작 성공 스토리: 3D 프린팅과 기업가 정신”을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Peppermint Energy에 대한 정보는 여기를 클릭하여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소식: Designs for Hope, 멀리 떨어진 마을에 무료로 전기 공급

이 게시물은 다음 언어로도 볼 수 있습니다: 영어, 브라질 포르투갈어

댓글 남기기

*